내년 2월 10일까지 진행...디지털 박람회서 국내은행 최초 단독부스 배정

신한은행은 금융권 최초 자체구축 메타버스 플랫폼 '시나몬(Shinamon)' 출시 기념 오픈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금융권 최초 자체구축 메타버스 플랫폼 '시나몬(Shinamon)' 출시 기념 오픈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신한은행

[데일리한국 이우빈 기자] 신한은행은 금융권 최초 자체구축 메타버스 플랫폼 '시나몬(Shinamon)' 출시 기념 오픈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시나몬(Shinamon)은 금융과 비금융 영역을 확장·연결해 만든 가상 공간으로 금융존, 건강존, 아트존, 스포츠존, 스토어 등으로 구성됐다.

내년 2월 10일까지 신한은행은 시나몬 웹페이지에 접속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3가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랭킹이벤트는 다양한 퀘스트와 게임이벤트에 참여해 경험치를 획득하고 레벨에 따라 1등부터 1000등까지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쿠폰 교환이벤트는 고객이 획득한 츄러스(플랫폼 재화)를 카드 교환소에서 시나몬 카드(S,H,I,N,A,M,O,N) 총 8종으로 교환 후 신한은행과 제휴사(GS25, 서울옥션블루, 종근당건강, KT 소닉붐)가 준비한 쿠폰으로 교환 가능하다.

쿠폰북 완성 이벤트는 신한은행과 제휴사가 제공한 쿠폰으로 쿠폰북을 완성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아이패드 Pro(5명), 에어팟 Max(5명), 다이슨 헤어드라이기(10명), 스타벅스 디저트 세트(980명) 등 총 1000명에게 경품을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시나몬의 혁신성을 인정받아 내년 1월 세계 최대 규모 디지털 박람회인 'CES 2023'으로부터 핀테크 부문 전시에 국내은행 최초로 단독부스를 배정받아 참여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금융과 비금융의 경계를 넘어 현실로 연결되는 시나몬 콘텐츠를 통해 고객들이 쉽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데일리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