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2022년 제17회 전자ㆍIT의 날’ 기념 행사에서 최인두 코웨이 WaterCare개발실장이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최인두 실장(우측 두 번째)과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좌측 세 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코웨이 제공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2022년 제17회 전자ㆍIT의 날’ 기념 행사에서 최인두 코웨이 WaterCare개발실장이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최인두 실장(우측 두 번째)과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좌측 세 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코웨이 제공

[데일리한국 홍정표 기자] 코웨이는 최인두 WaterCare개발실장이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2022년 제17회 전자·IT의 날’ 기념 행사에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KEA)가 주관하는 ‘전자·IT의 날’은 지난 2005년 전자·IT 산업 연간 수출액 1000억 달러 돌파를 기념해 처음 열렸다. 이후 매년 전자·IT 산업 발전에 이바지한 유공자를 선정해 포상을 수여한다.

최인두 코웨이 WaterCare개발실장은 정수기 및 비데의 혁신 신기술 개발을 통해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며 국내외 환경가전 시장 확대 및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최근 출시한 ‘아이콘 얼음정수기’는 국내 얼음정수기 중 가장 작은 크기를 구현하면서도 풍부한 제빙 성능과 높은 위생성을 갖췄으며, 아이콘 정수기2는 열전모듈 반도체를 활용한 혁신 냉각 기술을 적용해 컴프레셔를 없애고 크기를 줄여 공간 활용도를 강화했다.

최인두 코웨이 WaterCare개발실장은 “사용 편의를 높이고 고객 가치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신기술 개발 및 R&D 역량 강화에 매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