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조만간 전면 해제될 것으로 예상된다. 정부는 이르면 이번주 중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방역 완화책을 발표한다.

22일 방역당국에 따르면 국가감염병위기대응자문위원회는 전날 회의에서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는 전면 해제가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당국에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부는 지난 5월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하면서 '50인 이상이 모이는 행사·집회'에서는 마스크를 의무 착용하는 방침을 유지했다. 50인 이상 행사는 대표적으로 스포츠 경기, 야외 공연 등이 있다.

실외 마스크 착용의 완전 해제는 방역 부담이 적으면서도 국민의 체감도가 높다. 정부는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의 전면 해제와 관련해 조만간 완화책을 발표할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데일리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