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튜디오산타클로스 제작...‘주원스타일식 맨몸 활약’ 강렬변신 예고

배우 주원이 올여름 무더위를 한 방에 날려버릴 압도적 액션으로 돌아온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
배우 주원이 올여름 무더위를 한 방에 날려버릴 압도적 액션으로 돌아온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

[데일리한국 민병무 기자] 배우 주원이 올여름 무더위를 한 방에 날려버릴 압도적 액션으로 돌아온다.

주원은 오는 8월 5일(금) 공개되는 넷플릭스 영화 ‘카터’를 통해 그의 필모그래피 사상 가장 강렬한 변신을 예고했다. ‘카터’는 모든 기억을 잃은 채 의문의 작전에 투입된 요원 ‘카터(주원 분)’가 주어진 시간 안에 자신을 되찾고 미션을 성공시켜야만 하는 리얼 타임 액션물이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을 통해 확인한 주원의 모습은 ‘카터’로 완벽하게 동화돼 보는 이들을 절로 감탄하게 만든다. 미션을 수행해 나가며 맨몸 액션부터 총기, 차량, 기차 등 다양한 수단과 방법으로 펼쳐지는 주원표 액션의 향연은 팬들을 한껏 설레게 한다.

또한 메인 포스터도 눈에 확 띈다. 소녀를 바이크에 태운 채 위험천만한 상황에서 추격을 따돌리는 카터의 익스트림 액션이 시선을 단박에 강탈한다. 더욱이 ‘지워진 기억, 단 하나의 미션’ 카피가 ‘카터’를 기다리는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모든 기억을 잃고 의문의 작전에 투입된 이유와 카터의 정체는 무엇인지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증폭되고 있는 것.

이뿐만 아니라 인간 병기 캐릭터를 위해 7kg 증량과 혹독한 트레이닝을 거쳤다고 밝힌 만큼 주원은 작품 속에서 고난도 액션을 직접 소화해낸 것은 물론 그만의 세밀한 표현력과 섬세한 감정선으로 극강의 몰입감을 안길 전망이라고 해 ‘카터’에 대한 기대가 날로 치솟고 있다.

이와 더불어 장르를 불문하고 매 작품 안정적인 연기력과 소화력으로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하며 대중의 사랑과 인정을 받아온 주원과 ‘악녀’를 통해 신선하고 몰입감 넘치는 리얼 액션을 선보였던 정병길 감독이 만난 작품으로 알려져 많은 이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관계자는 “배우 주원의 파격적인 연기 변신과 역동적인 액션 연출이 합을 이뤄 올여름을 강타할 작품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주원 주연의 리얼 타임 액션 영화 ‘카터’는 8월 5일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